티스토리 뷰




스틸북스의 10월 프로그램 중 [STILL CLUB. Craft Workshop 소소한 창작 워크샵]에서 <새들의 지저귐을 찾아서: 철사로 작은 새 만들기> 워크숍을 진행했습니다. 정답게 모여 손 쓰는 시간 갖고 참가자 분께 <2019 균형 달력>을 나누기도 하였습니다.

연사로 초대되며 추천 도서 세 권을 요청받았는데요, 레이첼 카슨의 <잃어버린 숲>, 존 버거의 <모든 것을 소중히 하라>와 시릴 디옹의 <내일>을 골랐습니다.

초대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