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피스앤그린보트에 다녀왔습니다. "환경과 평화, 우리가 만드는 새로운 100년"을 주제로 4월 9일부터 16일까지 한중일 3개국, 여수-상하이-나가사키-제주-부산을 돌아봤습니다.

2019.4.10 선내프로그램 [어린이 선상학교] 쓸모를 다 한 철사로 만드는 작은 새 /좋아은경(철사 아티스트)
2019.4.10 선내프로그램 [어린이 선상학교] 쓸모를 다 한 철사로 만드는 작은 새 /좋아은경(철사 아티스트)

 

저는 선내에서 두 가지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쓸모를 다 한 철사로 만드는 작은 새> 워크숍을 통해 어린이 선상학교 참가자 170여 명을 만났고, <환경과 예술 : 일상 속 버려지는 것들의 재탄생> 강연과 이어진 멘토링으로 하이원 선상학교 70여 명의 참가자들을 만나는 기회를 가졌어요.

제가 멘토로 참여한 "하이원 선상학교"는 폐광지역(정선, 태백, 영월, 삼척) 문화예술분야 재능 있는 청소년들의 성장을 지원하는 강원랜드 사회공헌사업으로, 저는 지난 2월 선상학교 참가자를 선발하는 면접에 심사위원으로 참여하기도 했습니다. 선상에서 반가운 얼굴들 건강하게 다시 만나 무척이나 기뻤답니다.

하이원 선상학교 참가자들은 문학, 미디어, 미술, 음악으로 팀을 나누어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결과 모음집을 만들기도 했어요. 모음집에 실린 "박현준, 좋아은경 와이어 아티스트를 만나다" 페이지를 공유합니다.

 


티스토리 뷰

보틀팩토리가 시민들에게 기증받은 텀블러를 재기증 받아 여행을 떠났던 형편없는 살림꾼. 무사히 돌아와 보틀팩토리에서 태국 여행 후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형편없는 살림꾼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했던 에피소드들은 물론 미처 풀어내지 못한 이야기가 가득합니다. 방대한 양의 사진 슬라이드와 함께 만나요.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싸와디깝- 🙏🏻 보틀팩토리 텀블러를 후원받아 쓰레기 없는 태국 여행을 했던 ‘형편없는 살림꾼’이 여행에서 돌아왔어요! 일회용품 많이 쓰는 태국에서 어떻게 시도했고, 얼만큼 성공했는지 흥미로운 이야기 들어보려해요. 형편없는 살림꾼 만나 수다 떠실분은 이번주 금요일 저녁에 놀러오세요. 쓰레기 없는 여행을 위한 필수 태국어 회화도 배울수 있습니다! 😂 (방콕, 치앙마이 여행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꼭 필요하겠죠🤔) - 3월 29일 금요일, 7시 반 / 6명 - 참가비 : 안 쓰는 유리병이나 밀랍랩, LAN선 중 택 1 (+카페에서 음료 주문) - 수다 후 시간 되시는 분들은 ‘철사로 새 만들기’ 워크숍도 합니다. (형편없는 살림꾼은 버려진 철사로 작업하는 아티스트입니다. @_yoaek) * 신청은 dm 으로 해주세요 🙌🏻 (모집 마감되었습니다) #형편없는살림꾼 #제로웨이스트 #여행 #워크숍

보틀팩토리(@bottle_factory)님의 공유 게시물님,


티스토리 뷰

exhibitions/solo

TREES PROTECT ( ) @책방이음 /마무리 모임

철사아티스트 좋아은경 2018. 11. 5. 19:51
며칠 전 종료된 좋아은경 오픈스튜디오 TREES PROTECT ( ) 돌아보는 클로징 시간을 가졌습니다.
나누고 싶은 순간들이 정말 많았습니다.








시월 한 달, 폭염을 겪고나서야 절실하게 데이터를 찾아봤습니다. 상황은 무척이나 심각해보여요. 앞으로 더 더워질텐데, 큰일이다싶어 다급히 꾸린 전시장에서, 어깨동무하며 저는 행복한 시간을 보냈습니다.

풀어야 할 이야기들 훨씬 많습니다. 마주쳤던 눈과 마주했던 마음, 마주잡았던 두 손. 우리 잊지 않고 다시 만나요.
감사의 인사를 올립니다.



좋아은경 오픈스튜디오 TREES PROTECT (    ) 관련 포스팅 모음
1. 무빙 포스터
2. 기획 의도
3. 전시 가이드
4. 전시장 스케치
5. 특별한 관람법이 있는 작품 <who are we>
6. 균형 달력-미니 만들기, 철사로 작은 새 만들기
7. 오프닝 모임 : 작가와의 대화
8. 클로징 모임




Special Thanks to 책방이음 구지기님, 정지기님, 조대표님. 덕분입니다. 고맙습니다!


티스토리 뷰

exhibitions/solo

TREES PROTECT ( ) @책방이음 /작가와의 대화

철사아티스트 좋아은경 2018. 10. 13. 18:41



10월 11일 오후 7시, 조촐한 오프닝을 겸해 <작가와의 대화> 시간을 가졌습니다.

개인전 TREES PROTECT ( )를 열게 된 동력과 이유, 전시된 작품에 대한 설명을 비롯해 지난 10월 1일 전시를 오픈한 뒤 10일 간의 이야기를 간단한 슬라이드를 통해 소개했습니다. 격려 아끼지 않고 보내주신 모든 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


좋아은경 오픈 스튜디오
TREES PROTECT (     )

2018.10.1-10.31
월-토 1pm-10pm

책방이음 갤러리
서울 종로구 대학로14길 12-1



티스토리 뷰


2017.7.30 선내프로그램 [어린이 선상학교] 철사로 만드는 작은 새 ①, ② /김은경(철사 아티스트)


2017.8.1 선내프로그램 [한국 일본 탑승객] 철사로 나의 손 만들기 /김은경(철사 아티스트)


2017.8.3 선내프로그램 [한국 일본 탑승객] 한일토크콘서트 '공존'
서천석(행복한아이연구소장), 하야시 아쓰시(Next Commons Lab 창업자), 김은경(철사 아티스트), 야스토미 아유무(도쿄대학 동양문화연구소 교수)


하나뿐인 지구 하나뿐인 나를 위한 항해, 2017년도 피스 앤 그린보트에 초대받아 7월 29일부터 8월 5일까지 여수-블라디보스토크-하코다테-사카이미나토-부산의 항해일정을 마쳤습니다.

워크숍을 통해 '어린이 선상학교'에 참가한 어린이 130여명을 포함한 200여명의 한국인, 일본인 탑승객을 만났습니다. 한일토크콘서트 '공존' 패널로 참가하기도 했습니다. 예정된 공식 프로그램 외에도 갑판, 복도, 기항지 등에서 게릴라 워크숍(whenever wherever workshop)을 가졌습니다.

2016년에 이은 두 번째 탑승, 올해도 환경 재단 스탭분들의 세심한 운영 덕분에 무사히 항해를 마쳤습니다. 초대에 감사드립니다!


피스&그린보트 2016 <하나뿐인 지구, 하나뿐인 나를 위한 항해>
https://www.greenboat.org/pngb/
Peace & Green Boat 2017 Asian Regional Voyage
http://peaceboat.org/english/?page=view&nr=125&type=4&menu=64


티스토리 뷰

workshops/prearranged

전시 @성평등도서관 여기 /워크숍

철사아티스트 좋아은경 2015. 9. 24. 20:31



지난 화요일 저녁, 성평등 도서관 여기에서 북토크 및 워크숍이 있었습니다.

1부 북토크 레이첼카슨의 '침묵의 봄'을 통해 읽는 에코페미니즘전시서가에 둘러 앉아 진행했습니다. 레이첼 카슨의 삶과 철학을 작품 이미지와 엮어 구성한 스크랩북을 한 장씩 넘기며 레이첼 카슨과 침묵의 봄을 소개했습니다.

전시서가의 작품 설명을 마치고 세미나실로 장소를 옮겨 2부 손작업: 폐철사를 활용한 친환경 책갈피 만들기를 진행했습니다.



나의 손을 만들기 전에 먼저 자신의 손을 관찰하고 스케치합니다. 스케치하면서 '오늘 내 손으로 한 일, 손으로 잡고 만진 것' 그리고 '20년 혹은 30년 전의 손의 쓰임'을 함께 써보았습니다.

완성 후에는 한 분씩 돌아가며 자신이 만든 손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개성이 듬뿍 묻어난 철사 손들을 하나하나 보는 재미만큼이나 손에 담긴 다양한 삶의 궤적, 그 사연들을 듣는 감동이 크게 다가왔습니다.

"아이에서 강아지로 대상은 달라졌지만 30년 전이나 지금이나 생명을 키우고 보듬는 손입니다."
"언제부턴가 살면서 꼭 필요한 것만 잡고 살아온 것 같아요. 다시 좋아하는 것들을 잡아봐야겠어요.'"

손, 활짝 열어 나누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레이첼 카슨에게 보내는 편지
좋아은경 전시

2015.9.22(화) - 10.24(토) 10:00-19:00 화-토요일
성평등도서관 '여기' 내 전시서가
동작구 여의대방로54길 18 서울시여성가족재단 2층

손작업 워크숍 2탄 철사 업사이클링
2015. 9. 22 오후 7시 성평등도서관 '여기'
북토크: 레이첼카슨의 '침묵의 봄'을 통해 읽는 에코페미니즘
손작업: 폐철사를 활용한 친환경 책갈피 만들기



티스토리 뷰

exhibitions/solo

2013 레이첼 카슨에게 보내는 편지 /마무리 모임

철사아티스트 좋아은경 2013. 10. 25. 15:00




4월 10일, 첫 개인전을 마친지 10일 지나 전시를 되돌아보는 자리를 가졌습니다. 작업을 시작하게 된 계기인 달력 위의 새에 대한 스토리와 함께 한달 간의 전시 기록을 정리해 슬라이드로 준비했습니다.

한 달을 지켰던 이음책방 전시 공간을 다시 찾았습니다. 전시하는 동안 큰 힘을 되었던 이음책방 자원봉사자 분들과 스탭, 이음책방 조진석 대표님, 윤호섭 선생님, 이지영 작가님, 김성라 작가님, 든든한 지원군이 참석해주었습니다. 흐르는 애정과 애틋한 마음 감추지 못해 웃음과 눈물이 함께 오고갔습니다. 전시 마무리 합니다.



좋아은경 첫 개인전
레이첼 카슨에게 보내는 편지

2013.3.4(월)-3.31(일) 오후 2시-8시
책방이음&갤러리
전일개관 입장료없음

+ 전시 사진 전체 보기 http://yoaek.tumblr.com/tagged/1st-letter-to-rachel-carson